페이지 선택

[사회 공헌] 코스콤, 3년 연속 저소득 아동 코딩교육 후원

2019. 8. 22

CLIPBOARD
image_pdf

 

‘주니어 해커톤’대회 등 심화 코딩교육 지원

□ 코스콤(사장 정지석)이 취약계층 S/W교육격차 해소를 위해 3년 연속 저소득가정 아동들을 대상으로 코딩교육을 후원한다.

□ 코스콤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에 저소득가정 아동들을 위한 코딩교육 지원금을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 지난 2년간 코스콤은 영등포구 저소득가정 아동 250여명에게 기초 코딩교육을 지원해왔는데, 올해는 코딩심화교육과 자체 경진대회인 ‘주니어 해커톤’ 을 지원함으로써 아동들의 소프트웨어 재능향상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 엄재욱 코스콤 전무이사는 “IT기업으로서 아이들에게 유익한 코딩교육을 지원할 수 있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면서 “앞으로 4차산업혁명을 이끌어갈 IT인재가 되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