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카이브

[자본시장 정책] 규제와 혁신의 균형 맞추기

[자본시장 정책] 규제와 혁신의 균형 맞추기   전자금융거래법의 올바른 개정 방향 | Opinion 빅테크의 금융 접근이 가속화하면서 이를 올바로 규율하는 방법에 대한 사회적 논의가 한창이다. 일부에서는 빅테크의 문어발식 확장과 금산분리 훼손을 걱정하고, 다른 쪽에서는 금융권 빅데이터와 빅테크의 결합이 가져올 사회적 후생 증가를...

[동영상] 클릭 대신 대화로 한다! 대화형 뱅킹

   텍스트 및 음성 기반의 대화형 사용자 인터페이스 플랫폼을 이용해 쌍방향 커뮤니케이션 기반의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대화형 뱅킹! 메뉴와 아이콘을 찾아 클릭하는 일반적인 모바일 뱅킹 앱과는 달리 효율적으로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어 편의성이 높다.   * 저작권법에 의하여 해당 콘텐츠는 코스콤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

[가상자산] 자산시장 지각 변동의 현주소

[가상자산] 자산시장 지각 변동의 현주소  금융권은 왜 메타버스에 주목하는가 | 코스콤 리포트 바야흐로 메타버스(Metaverse)의 시대이다. 언론에서는 앞다투어 메타버스 관련 보도를 쏟아내고 있으며, 유통, 제조, 금융 등 다방면에서 메타버스를 연계하려는 움직임이 나타나고 있다. 최근에는 메타버스 테마 기업의 IPO(기업공개)가 흥행에...

[동영상] 비금융회사의 핀테크 기능 내재화, 임베디드 금융(Embedded Finance)

 임베디드 금융(Embedded Finance)이란 비금융회사가 금융회사의 금융상품을 중개·재판매하는 것을 넘어 자사 플랫폼에 입출금 계좌 서비스, 전자지갑 및 결제, 대출과 같은 핀테크 기능을 내재화하는 것을 말한다.   * 저작권법에 의하여 해당 콘텐츠는 코스콤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 따라서, 해당 콘텐츠는 사전 동의없이 2차 가공...

[인증] 개인인증, 혁신의 바람이 분다

코스콤은 4개 공동인증기관(코스콤, 한국정보인증, 한국전자인증, 무역정보통신)이 협력하여 클라우드 기반 간편인증서비스 를 출시 예정이다. 기존 공동인증서는 PC와 모바일기기 등 사용 매체별로 복사해 사용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으나 클라우드 인증은 공동인증서를 안전한 클라우드에 저장해 추가 발급이나 복사 절차 없이 기존에 발급된 인증서를 등록만 하면 사용 가능하다.

로딩 중

[마이데이터] 디지털 황금 시대를 여는 마이데이터 사업

디지털 황금 시대를 여는 마이데이터 사업  오픈 API 서비스의 진화와 마이데이터 사업 본격화  데이터 경제의 시대가 본격적으로 열리고 있다. 많은 전문가들은 데이터 처리(data processing)가 앞으로 부가 가치의 주된 원천이 될 것이라고 예측한다. 금융 부문에서도 데이터의 중요성은 두말할 나위 없이 커지고 있다. 특히 한국의...

[동영상]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핵심, 차세대 디지털 코어뱅킹

   기존의 코어뱅킹 시스템은 상품의 복잡성, 고객과 은행의 거래행태 변화, 자동화 서비스 확대, 채널 간의 데이터 통합 등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주요 요건을 실행하는 데 한계를 보이고 있어 차세대 디지털 코어뱅킹으로의 전환이 대두되고 있다.     * 저작권법에 의하여 해당 콘텐츠는 코스콤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

[동영상] 블록체인 개발 환경을 클라우드로! BaaS(Blockchain as a Service)

  블록체인 개발 환경을 클라우드로 서비스하는 BaaS(Blockchain as a Service). BaaS를 통해 블록체인 네트워크에 노드를 추가하고 제거하는 일이 간단해지며, 장소와 상관없이 서버 자원을 할당하는 프로비저닝이 가능해진다. * 저작권법에 의하여 해당 콘텐츠는 코스콤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 따라서, 해당 콘텐츠는 사전...

[전자금융거래법] 금융 생태계를 재편성하다

우리나라는 90년대 후반부터 폭발적으로 확산된 인터넷 환경을 기반으로 2006년 세계 최초로 전자금융 거래에 관한 일반법인 「전자금융거래법」을 제정하여 현재까지 시행하고 있다. 하지만 전자금융거래법 제정 직후인 2007년경부터 등장한 스마트폰 대중화에 따른 모바일 금융혁신을 따라잡을 만한 금융 분야의 추가적인 제도 혁신은 미뤄져 왔던 것이 사실이다.

[카드뉴스] 가성비, 실체를 알려주마 샤오미 제품 구매하면 얼마 이득?

    이제 샤오미 제품에 따라붙던 ‘대륙의 실수’는 어울리지 않는 수식어가 됐습니다. 이미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한 샤오미는 기능과 디자인을 대폭 업그레이드한 고스펙 제품들을 내놓고 있습니다. 종종 “샤오미가 가성비를 포기했다”라는 이야기가 들려오니, 예전만큼 가격 차도 크지 않은 모양입니다. 그러나 소비자들은 여전히 “가격 대비...

로딩 중

코스콤의 소식을
뉴스레터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