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레터

코스콤 뉴스룸 뉴스레터 Vol.22

바야흐로 메타버스(Metaverse)의 시대이다. 언론에서는 앞다투어 메타버스 관련 보도를 쏟아내고 있으며, 유통, 제조, 금융 등 다방면에서 메타버스를 연계하려는 움직임이 나타나고 있다. 최근에는 메타버스 테마 기업의 IPO(기업공개)가 흥행에 성공하며 기업을 넘어 대중과 자본시장까지 관심이 확산되고 있다. 이 가운데 단연 금융권의 움직임이 적극적이다. 국내 주요 금융지주는 제페토 등 메타버스 플랫폼에서 임원진 미팅, 가상 캠퍼스(하나금융)를 추진했으며, 최근 한 금융사에서 출시한 가상(Virtural) 인플루언서는 광고계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 메타버스란 무엇이며 이처럼 금융권이 메타버스에 열광하는 이유는 무엇인지 살펴보자.

코스콤 뉴스룸 뉴스레터 Vol.21

증권사들이 마이데이터 사업을 본격적으로 준비하고 있다. 국내 증권사 중 첫 번째로 사업 본인가를 획득한 미래에셋증권에 이어, 지난 7월 21일 교보증권과 한국투자증권이 금융위원회로부터 마이데이터 예비허가를 받았다. 그보다 앞서 키움증권과 현대차증권도 예비허가를 받았으며, 하나금융투자는 본허가를 받고 서비스 오픈을 준비 중이다. 마이데이터 플랫폼 준비로 주목받고 있는 금융 클라우드와 금융권의 마이데이터 사업 진출 현황을 살펴보자.

코스콤 뉴스룸 뉴스레터 Vol.19

금융소비자보호법(이하 금소법)이 시행된 지 2달이 흘렀다. 라임자산운용 펀드 사태 이후 최근 옵티머스 등 여러 사모펀드 사고가 발생하면서 금융소비자 보호에 대한 중요성이 대두되었고, 금융소비자보호법은 발의된 지 10여 년 만에 올해 3월 25일 법 시행을 하게 되었다. 금융소비자보호법의 시행으로 각종 금융사들은 새로운 법 시행에 다양한 방면에서 대응해오고 있다. 금융소비자보호법의 핵심은 준칙주의에서 원칙주의로 바꼈다는 점이다. 기존에는 금융당국에서 지시하는 가이드라인을 준수하기만 하면 금융회사 입장에서는 문제가 되지 않았다(준칙주의). 하지만, 금소법 시행으로 금융회사가 금융소비자를 보호에 충실히 임했다는 것을 입증하지 못하면 원칙적으로 법에 어긋나게 되었다.

로딩 중

코스콤 뉴스룸 뉴스레터 Vol.19

금융소비자보호법(이하 금소법)이 시행된 지 2달이 흘렀다. 라임자산운용 펀드 사태 이후 최근 옵티머스 등 여러 사모펀드 사고가 발생하면서 금융소비자 보호에 대한 중요성이 대두되었고, 금융소비자보호법은 발의된 지 10여 년 만에 올해 3월 25일 법 시행을 하게 되었다. 금융소비자보호법의 시행으로 각종 금융사들은 새로운 법 시행에 다양한 방면에서 대응해오고 있다. 금융소비자보호법의 핵심은 준칙주의에서 원칙주의로 바꼈다는 점이다. 기존에는 금융당국에서 지시하는 가이드라인을 준수하기만 하면 금융회사 입장에서는 문제가 되지 않았다(준칙주의). 하지만, 금소법 시행으로 금융회사가 금융소비자를 보호에 충실히 임했다는 것을 입증하지 못하면 원칙적으로 법에 어긋나게 되었다.

코스콤 뉴스룸 뉴스레터 Vol.21

증권사들이 마이데이터 사업을 본격적으로 준비하고 있다. 국내 증권사 중 첫 번째로 사업 본인가를 획득한 미래에셋증권에 이어, 지난 7월 21일 교보증권과 한국투자증권이 금융위원회로부터 마이데이터 예비허가를 받았다. 그보다 앞서 키움증권과 현대차증권도 예비허가를 받았으며, 하나금융투자는 본허가를 받고 서비스 오픈을 준비 중이다. 마이데이터 플랫폼 준비로 주목받고 있는 금융 클라우드와 금융권의 마이데이터 사업 진출 현황을 살펴보자.

코스콤 뉴스룸 뉴스레터 Vol.22

바야흐로 메타버스(Metaverse)의 시대이다. 언론에서는 앞다투어 메타버스 관련 보도를 쏟아내고 있으며, 유통, 제조, 금융 등 다방면에서 메타버스를 연계하려는 움직임이 나타나고 있다. 최근에는 메타버스 테마 기업의 IPO(기업공개)가 흥행에 성공하며 기업을 넘어 대중과 자본시장까지 관심이 확산되고 있다. 이 가운데 단연 금융권의 움직임이 적극적이다. 국내 주요 금융지주는 제페토 등 메타버스 플랫폼에서 임원진 미팅, 가상 캠퍼스(하나금융)를 추진했으며, 최근 한 금융사에서 출시한 가상(Virtural) 인플루언서는 광고계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 메타버스란 무엇이며 이처럼 금융권이 메타버스에 열광하는 이유는 무엇인지 살펴보자.

로딩 중

코스콤의 소식을
뉴스레터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