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 선택

[태그:] 비트코인

[인포그래픽] 가상경제와 가상자산, 어디까지 왔을까?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서비스의 확장과 디지털 네이티브의 증가, 디지털자산에 대한 독점적 가치 증대는 혁신금융 서비스 시장 발전에 촉매가 되고 있다. 이는 가상화폐를 넘어서는 가상경제 2.0의 새로운 발전 동력이 되리라 전망되지만 최근 루나•테라 사태가 가져온 파장은 글로벌 가상자산 시장에 적지 않은 영향을 가져다 주고 있다.   *...

가상경제와 가상자산, 어디까지 왔을까?

코로나19가 가져온 다양한 변화 중 주목할만한 것은 이전부터 점진적으로 이루어지고 있던 디지털 기술의 발전과 그 활용이 가속화되고 있다는 점이다. 기업에서는 업무 보고 및 협업의 상당 부분이 비대면을 중심으로 형성되었으며, 비대면 서비스 인프라에 대한 폭발적 수요에 힘입어 디지털 기술 인프라에 대한 투자도 급격히 확대되었다.

[여의도 프로페셔널] 코스콤 블록체인 기술의 시작에 그가 있었다

한때 비트코인의 투기성이 전 세계를 들썩이게 했을 당시 이 가상화폐와 함께 거론되기 시작한 것이 블록체인 기술이다. 이 기술이 낯선 대중들은 하늘 높은 줄 모르고 치솟는 비트코인의 가치와 덩달아 오르는 투기열기로, 블록체인은 인간에게 선하게 사용되는 기술이 아니라는 섣부른 판단을 내렸다. 이후 미디어에서 블록체인 기술에 대한 본격적인 논의가 시작되면서...

가상화폐 광풍과 ICO, 어떻게 봐야 할까?

  최근 가상화폐에 대한 투자뿐 아니라 가상화폐로 진행되는 크라우드 펀딩인 가상화폐공개(ICO)에대한 관심이 뜨겁다. 최근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는 투자자에게 “아무것도 보장해줄 수 없다”며 강력한 경고를 하면서도 가상화폐와 ICO가 새 자본조달 수단이 되며 파괴적 혁신을 가져올 수 있다고 밝혔다. 즉, 투자에 대한 개인 책임을 강조하면서...

빠르게 변하는 암호화 경제 어떻게 진행될까?

  2017년 11월 1일, 미국 시카고상품거래소(CME)는 연내 비트코인 선물계약을 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제도권 금융에서 가상화폐를 거래수단으로 인정한 첫 상품이다. 국내에서는 가상화폐거래소인 코인원이 세계 최초로 오프라인 거래소를 마련했고, 카카오가 투자한 핀테크(FinTech) 기업 ‘두나무’는 국내 최다 가상화폐 거래소인 업비트를...

로딩 중

가상경제와 가상자산, 어디까지 왔을까?

코로나19가 가져온 다양한 변화 중 주목할만한 것은 이전부터 점진적으로 이루어지고 있던 디지털 기술의 발전과 그 활용이 가속화되고 있다는 점이다. 기업에서는 업무 보고 및 협업의 상당 부분이 비대면을 중심으로 형성되었으며, 비대면 서비스 인프라에 대한 폭발적 수요에 힘입어 디지털 기술 인프라에 대한 투자도 급격히 확대되었다.

[여의도 프로페셔널] 코스콤 블록체인 기술의 시작에 그가 있었다

한때 비트코인의 투기성이 전 세계를 들썩이게 했을 당시 이 가상화폐와 함께 거론되기 시작한 것이 블록체인 기술이다. 이 기술이 낯선 대중들은 하늘 높은 줄 모르고 치솟는 비트코인의 가치와 덩달아 오르는 투기열기로, 블록체인은 인간에게 선하게 사용되는 기술이 아니라는 섣부른 판단을 내렸다. 이후 미디어에서 블록체인 기술에 대한 본격적인 논의가 시작되면서...

빠르게 변하는 암호화 경제 어떻게 진행될까?

  2017년 11월 1일, 미국 시카고상품거래소(CME)는 연내 비트코인 선물계약을 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제도권 금융에서 가상화폐를 거래수단으로 인정한 첫 상품이다. 국내에서는 가상화폐거래소인 코인원이 세계 최초로 오프라인 거래소를 마련했고, 카카오가 투자한 핀테크(FinTech) 기업 ‘두나무’는 국내 최다 가상화폐 거래소인 업비트를...

가상화폐 광풍과 ICO, 어떻게 봐야 할까?

  최근 가상화폐에 대한 투자뿐 아니라 가상화폐로 진행되는 크라우드 펀딩인 가상화폐공개(ICO)에대한 관심이 뜨겁다. 최근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는 투자자에게 “아무것도 보장해줄 수 없다”며 강력한 경고를 하면서도 가상화폐와 ICO가 새 자본조달 수단이 되며 파괴적 혁신을 가져올 수 있다고 밝혔다. 즉, 투자에 대한 개인 책임을 강조하면서...

로딩 중

코스콤의 소식을
뉴스레터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