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 선택

[태그:] 빅테크

금융플랫폼의 혁신 강화와 향후 경쟁 구도

  글. 황세운(자본시장연구원 선임연구위원)   금융권의 디지털 전쟁이 본격화되고 있다. 코로나19 팬데믹이 촉발한 급속한 디지털전환(DX)은 그 이전부터 진행되던 4차 산업혁명 기조와 맞물리면서 종합플랫폼에 의한 금융서비스 제공을 금융의 핵심적인 트렌드로 부각시켰다. 금융플랫폼에 의한 서비스 경쟁은 향후 금융시장의 판도를 결정할...

AI로 진화하는 금융권 컨택센터

  글. 황치규(디지털투데이 팀장)   빅테크 상대할 고객 서비스 역량 갖춰라 코로나19로 비대면 서비스에 대한 활용이 급증함에 따라 금융권에서도 디지털 역량 강화는 피할 수도, 거부할 수도 없는 숙제가 됐다. 디지털 파워를 앞세운 빅테크 기업들이 소비자 금융 시장에 파상공세를 퍼붓고 있고 미래 핵심 고객인 젊은층은 오프라인 점포보다는 온라인을...

[카드뉴스] 키워드로 본 금융IT Issue 12월 #2

혁신의 길은 험난하고 어느 것 하나 쉽지 않다. 금융감독원이 빅테크에 대한 고삐를 단단히 죌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혁신이 퇴보가 되지 않도록 세심한 분석과 연구가 뒤따라야 할 것이다.     * 저작권법에 의하여 해당 콘텐츠는 코스콤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 따라서, 해당 콘텐츠는 사전 동의없이 2차 가공 및 영리적인 이용을...

기술이 먼저고, 뱅킹이 다음인 세상

  글. 한대훈(SK증권 애널리스트)   금융을 둘러싼 플랫폼 제국과 금융제국의 맞대결 인류사회가 수천 년간 이어져오면서 사람들은 돈을 모으기 시작했다. 돈을 모으기 시작하면서 인류사회를 지배하던 샤머니즘은 점차 약해졌다. 돈을 쌓는 행위가 중요해졌고, 돈의 축적이 곧 영예이자 힘이었다. 점차 교회 중심의 권력은 돈을 관리하는 은행으로...

빅테크 플랫폼 규제의 쟁점과 과제

글. 류창원(하나금융경영연구소 연구위원)   빅테크 플랫폼의 성장 전 세계적으로 소위 GAFA로 일컬어지는 빅테크 플랫폼이 막강한 시장지배력을 과시하고 있다. GAFA의 기업가치는 전통적인 금융회사를 압도하고 있으며, 핀테크 회사인 FIS, Square 등의 기업가치마저도 CITI나 Wells Fargo와 비슷한 수준이다. 국내에서도 네이버의 기업가치가...

[카드뉴스] 주식거래 판 흔드는 빅테크 증권사

브로커리지(위탁매매) 시대가 부활하면서 모바일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빅테크 증권사들의 증권업 진출이 줄을 잇고 있다. 이들의 강점은 디지털 플랫폼 경쟁력과 금융 외 생활∙밀착 서비스에서 축적된 빅데이터 등이다. 투자∙자산관리의 대중화 열풍에는 ‘일상 속 재미있는 투자 문화 확산’을 목표로 한 카카오페이증권과 ‘원앱(One-APP)’ 전략의 토스증권이...

[카드뉴스] 키워드로 본 금융IT Issue 2월 #2

    기술의 발달이 인간의 삶을 분명 이롭게 하지만, 변화에 적응하기 어려운 사회적 약자는 여전히 불편함과 소외감 속에서 살아간다. 다양성을 기반으로 한 혁신을 일으키고, 많은 사람들이 편리함을 느끼는 사회를 지속하기 위해서는 그에 걸맞은 활성화 정책들이 필요하다. 디지털 금융시대를 맞아 편리한 금융생활을 이끄는 정책 마련의 시간이...

빅테크와 금융회사의 본격적인 전쟁

글. 이동우(경희대학교 경영대학원 교수)   스마트폰이 보급된 이래 금융 서비스에서 대면 채널이 차지하는 비중은 계속 줄어들고 있었다. 다만 모바일 기기의 사용이 불편한 고령층을 중심으로 대면 거래를 선호하는 현상이 있었다. 하지만 코로나19 여파로 고령층의 비대면 금융 서비스 이용도 대폭 늘었다. 60대 이상 고령층의 모바일 뱅킹 가입이...

로딩 중

빅테크와 금융회사의 본격적인 전쟁

글. 이동우(경희대학교 경영대학원 교수)   스마트폰이 보급된 이래 금융 서비스에서 대면 채널이 차지하는 비중은 계속 줄어들고 있었다. 다만 모바일 기기의 사용이 불편한 고령층을 중심으로 대면 거래를 선호하는 현상이 있었다. 하지만 코로나19 여파로 고령층의 비대면 금융 서비스 이용도 대폭 늘었다. 60대 이상 고령층의 모바일 뱅킹 가입이...

새로운 핀테크·빅테크기업 금융서비스, 금융기관의 대응 전략은 무엇인가?

  정인호(건국대학교 경제학과 교수)   새로운 금융서비스를 선보여 성공하는 핀테크·빅테크기업 사례가 잇따라 들려오고 있다. 핀테크 기업 서비스는 기존 금융기관 서비스를 뛰어넘으며 빠르게 시장을 선점하고 있다. 이들이 선보인 금융서비스는 간편한 절차와 다양한 혜택으로 무장해 센세이션을 일으켰다. 이에 금융기관들은 핀테크지원센터 도입,...

[카드뉴스] 키워드로 본 금융IT Issue 2월 #2

    기술의 발달이 인간의 삶을 분명 이롭게 하지만, 변화에 적응하기 어려운 사회적 약자는 여전히 불편함과 소외감 속에서 살아간다. 다양성을 기반으로 한 혁신을 일으키고, 많은 사람들이 편리함을 느끼는 사회를 지속하기 위해서는 그에 걸맞은 활성화 정책들이 필요하다. 디지털 금융시대를 맞아 편리한 금융생활을 이끄는 정책 마련의 시간이...

빅테크 플랫폼 규제의 쟁점과 과제

글. 류창원(하나금융경영연구소 연구위원)   빅테크 플랫폼의 성장 전 세계적으로 소위 GAFA로 일컬어지는 빅테크 플랫폼이 막강한 시장지배력을 과시하고 있다. GAFA의 기업가치는 전통적인 금융회사를 압도하고 있으며, 핀테크 회사인 FIS, Square 등의 기업가치마저도 CITI나 Wells Fargo와 비슷한 수준이다. 국내에서도 네이버의 기업가치가...

[카드뉴스] 주식거래 판 흔드는 빅테크 증권사

브로커리지(위탁매매) 시대가 부활하면서 모바일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빅테크 증권사들의 증권업 진출이 줄을 잇고 있다. 이들의 강점은 디지털 플랫폼 경쟁력과 금융 외 생활∙밀착 서비스에서 축적된 빅데이터 등이다. 투자∙자산관리의 대중화 열풍에는 ‘일상 속 재미있는 투자 문화 확산’을 목표로 한 카카오페이증권과 ‘원앱(One-APP)’ 전략의 토스증권이...

금융플랫폼의 혁신 강화와 향후 경쟁 구도

  글. 황세운(자본시장연구원 선임연구위원)   금융권의 디지털 전쟁이 본격화되고 있다. 코로나19 팬데믹이 촉발한 급속한 디지털전환(DX)은 그 이전부터 진행되던 4차 산업혁명 기조와 맞물리면서 종합플랫폼에 의한 금융서비스 제공을 금융의 핵심적인 트렌드로 부각시켰다. 금융플랫폼에 의한 서비스 경쟁은 향후 금융시장의 판도를 결정할...

AI로 진화하는 금융권 컨택센터

  글. 황치규(디지털투데이 팀장)   빅테크 상대할 고객 서비스 역량 갖춰라 코로나19로 비대면 서비스에 대한 활용이 급증함에 따라 금융권에서도 디지털 역량 강화는 피할 수도, 거부할 수도 없는 숙제가 됐다. 디지털 파워를 앞세운 빅테크 기업들이 소비자 금융 시장에 파상공세를 퍼붓고 있고 미래 핵심 고객인 젊은층은 오프라인 점포보다는 온라인을...

기술이 먼저고, 뱅킹이 다음인 세상

  글. 한대훈(SK증권 애널리스트)   금융을 둘러싼 플랫폼 제국과 금융제국의 맞대결 인류사회가 수천 년간 이어져오면서 사람들은 돈을 모으기 시작했다. 돈을 모으기 시작하면서 인류사회를 지배하던 샤머니즘은 점차 약해졌다. 돈을 쌓는 행위가 중요해졌고, 돈의 축적이 곧 영예이자 힘이었다. 점차 교회 중심의 권력은 돈을 관리하는 은행으로...

로딩 중

코스콤의 소식을
뉴스레터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