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오픈뱅킹

[카드뉴스] 키워드로 본 금융IT Issue 3월 #1

  새로운 법과 제도가 안착되기까지 혼란은 어쩌면 당연할 것이다. 하지만 폭풍우 속을 항해하는 배들이 ‘키’를 놓치지 않고 살아나는 것처럼 혼란으로 가득한 디지털 금융 시대에 제대로 된 법과 제도는 시장 참여자들의 든든한 운전대가 될 것이다. 좌고우면(左顧右眄) 없이 제대로 만드는데 집중하는 것이 중요하다.   * 저작권법에 의하여...

[카드뉴스] 은행과 핀테크 간 새로운 상생 BaaS(Banking as a Service)

BaaS 시장은 급성장 중이다. 특히 최근 들어서는 아마존, 구글, 애플, 알리바바, 텐센트, 카카오, 네이버 등 은행보다 자본력도 있고, 많은 고객을 확보한 플랫폼 기업들이 금융업으로 진출하면서, 은행의 위기는 심화되고 있다. 이에 은행의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은 생존을 위한 필수 전략이며, BaaS는 그 최전선에 있다. 여전히 은행은 규제산업으로 아무나 라이선스를 취득할 수 없다. 은행은 이러한 강점을 극대화하는 전략으로 BaaS를 적극 활용하면서, 외부 파트너들과의 제휴를 통하여 위기를 극복해야만 한다.

빅테크와 금융회사의 본격적인 전쟁

글. 이동우(경희대학교 경영대학원 교수)   스마트폰이 보급된 이래 금융 서비스에서 대면 채널이 차지하는 비중은 계속 줄어들고 있었다. 다만 모바일 기기의 사용이 불편한 고령층을 중심으로 대면 거래를 선호하는 현상이 있었다. 하지만 코로나19 여파로 고령층의 비대면 금융 서비스 이용도 대폭 늘었다. 60대 이상 고령층의 모바일 뱅킹 가입이...

[카드뉴스] 키워드로 본 금융IT Issue 8월 #2

디지털과 데이터가 일상을 이루는 중요한 축으로 자리하면서 이를 선점하고자 하는 ‘플레이어’들의 움직임이 활발하게 이어지고 있다. 모두 공평한 기회 속에서 경쟁이 이뤄질 수 있도록 환경이 조성되고 있는 가운데, 미래 사회는 어떻게 변화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 저작권법에 의하여 해당 콘텐츠는 코스콤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 따라서, 해당 콘텐츠는 사전...

핀테크·디지털금융, 기대를 넘어설 수 있을까

글 박재민(건국대 기술경영학과 교수·금융위원회 혁신금융심사위원회 위원) 지난 2월 25일 금융위원회는 ‘2020년 업무계획’의 주요 추진과제 중 하나인 ‘핀테크·디지털금융 혁신과제’의 추진 방안을 구체화해 발표했다. 2020년 업무계획이 지난 2월 19일에 발표된 점을 감안하면, 핀테크·디지털금융 혁신에 대한 금융위원회의 강한 의지를 엿볼 수 있다....

2020년 바뀌는 주요 금융IT 관련 규제 및 전망

글. 강현구 (법무법인 광장 금융규제 전문변호사) 지난 1월 9일 데이터 3법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였다. 데이터 3법은 여러 내용을 포함하고 있지만 그중에서도 ‘적절하게 보안이 마련된 개인의 가명 정보를 개인의 동의 없이 통계 작성 연구, 공익적 기록 보존 목적으로 처리할 수 있게 허용한 것’이 가장 중요한 내용이다. 수집·활용 가능한 개인 정보의...

새로운 핀테크·빅테크기업 금융서비스, 금융기관의 대응 전략은 무엇인가?

  정인호(건국대학교 경제학과 교수)   새로운 금융서비스를 선보여 성공하는 핀테크·빅테크기업 사례가 잇따라 들려오고 있다. 핀테크 기업 서비스는 기존 금융기관 서비스를 뛰어넘으며 빠르게 시장을 선점하고 있다. 이들이 선보인 금융서비스는 간편한 절차와 다양한 혜택으로 무장해 센세이션을 일으켰다. 이에 금융기관들은 핀테크지원센터 도입,...

로딩 중

마이페이먼트(My Payment)의 도입에 따른 지급 결제 생태계의 변화

기술보증 미래혁신 연구소 김용덕 박사   2019년 2월 금융위원회는 「핀테크 및 금융플랫폼 활성화를 위한 금융결제 인프라 혁신 방안」을 발표했다.   금융결제 인프라 혁신 방안 주요 내용 □ 「금융혁신지원특별법」 제정을 통해 법령상 제한이 있는 경우라도, 시장에서 다양한 혁신 금융 서비스들을 시도할 제도적 기반 마련 □ 개별적인 규제...

빅테크와 금융회사의 본격적인 전쟁

글. 이동우(경희대학교 경영대학원 교수)   스마트폰이 보급된 이래 금융 서비스에서 대면 채널이 차지하는 비중은 계속 줄어들고 있었다. 다만 모바일 기기의 사용이 불편한 고령층을 중심으로 대면 거래를 선호하는 현상이 있었다. 하지만 코로나19 여파로 고령층의 비대면 금융 서비스 이용도 대폭 늘었다. 60대 이상 고령층의 모바일 뱅킹 가입이...

2020년 바뀌는 주요 금융IT 관련 규제 및 전망

글. 강현구 (법무법인 광장 금융규제 전문변호사) 지난 1월 9일 데이터 3법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였다. 데이터 3법은 여러 내용을 포함하고 있지만 그중에서도 ‘적절하게 보안이 마련된 개인의 가명 정보를 개인의 동의 없이 통계 작성 연구, 공익적 기록 보존 목적으로 처리할 수 있게 허용한 것’이 가장 중요한 내용이다. 수집·활용 가능한 개인 정보의...

새로운 핀테크·빅테크기업 금융서비스, 금융기관의 대응 전략은 무엇인가?

  정인호(건국대학교 경제학과 교수)   새로운 금융서비스를 선보여 성공하는 핀테크·빅테크기업 사례가 잇따라 들려오고 있다. 핀테크 기업 서비스는 기존 금융기관 서비스를 뛰어넘으며 빠르게 시장을 선점하고 있다. 이들이 선보인 금융서비스는 간편한 절차와 다양한 혜택으로 무장해 센세이션을 일으켰다. 이에 금융기관들은 핀테크지원센터 도입,...

[카드뉴스] 은행과 핀테크 간 새로운 상생 BaaS(Banking as a Service)

BaaS 시장은 급성장 중이다. 특히 최근 들어서는 아마존, 구글, 애플, 알리바바, 텐센트, 카카오, 네이버 등 은행보다 자본력도 있고, 많은 고객을 확보한 플랫폼 기업들이 금융업으로 진출하면서, 은행의 위기는 심화되고 있다. 이에 은행의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은 생존을 위한 필수 전략이며, BaaS는 그 최전선에 있다. 여전히 은행은 규제산업으로 아무나 라이선스를 취득할 수 없다. 은행은 이러한 강점을 극대화하는 전략으로 BaaS를 적극 활용하면서, 외부 파트너들과의 제휴를 통하여 위기를 극복해야만 한다.

[카드뉴스] 키워드로 본 금융IT Issue 3월 #1

  새로운 법과 제도가 안착되기까지 혼란은 어쩌면 당연할 것이다. 하지만 폭풍우 속을 항해하는 배들이 ‘키’를 놓치지 않고 살아나는 것처럼 혼란으로 가득한 디지털 금융 시대에 제대로 된 법과 제도는 시장 참여자들의 든든한 운전대가 될 것이다. 좌고우면(左顧右眄) 없이 제대로 만드는데 집중하는 것이 중요하다.   * 저작권법에 의하여...

[카드뉴스] 키워드로 본 금융IT Issue 8월 #2

디지털과 데이터가 일상을 이루는 중요한 축으로 자리하면서 이를 선점하고자 하는 ‘플레이어’들의 움직임이 활발하게 이어지고 있다. 모두 공평한 기회 속에서 경쟁이 이뤄질 수 있도록 환경이 조성되고 있는 가운데, 미래 사회는 어떻게 변화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 저작권법에 의하여 해당 콘텐츠는 코스콤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 따라서, 해당 콘텐츠는 사전...

로딩 중

코스콤의 소식을
뉴스레터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