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 선택

[태그:] 오픈파이낸스

[인포그래픽] 오픈파이낸스의 길, 머지 않았다

코로나19 팬데믹의 터널이 끝으로 향해간다. 그 동안 전 산업에서 변화가 일어났고 디지털을 중심으로 지각 변동됐다. 금융권에서는 오픈뱅킹의 성공적 정착, 종합금융플랫폼의 구축과 함께 오픈파이낸스로의 자연스러운 이행을 위한 보안 및 소비자 보호 이슈에 집중하고 있다.   * 저작권법에 의하여 해당 콘텐츠는 코스콤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 따라서,...

[카드뉴스] 오픈파이낸스의 길, 머지 않았다.

2년 전 전면 시행된 오픈뱅킹은 올 초 시작된 마이데이터와의 시너지에 힘입어 순조롭게 항해 중이다. 금융권의 종합금융플랫폼 구축으로 향한 치열한 싸움이 지속되는 가운데 오픈파이낸스 시대가 성큼 다가왔다. 이제는 사이버 보안 문제와 디지털 소외 문제도 함께 보듬어야 할 때다.   * 저작권법에 의하여 해당 콘텐츠는 코스콤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

[동영상] 오픈뱅킹의 확장판, 오픈파이낸스

     오픈뱅킹의 개념을 금융 서비스 전체로 확장한 오픈파이낸스는 공동 인프라에서 폭넓은 서비스를 제공하는 금융 생태계다. 정부는 오픈뱅킹을 마이데이터, 마이페이먼트와 결합하여 개인별 맞춤형 종합금융 플랫폼 도입을 위한 오픈파이낸스를 추진하고 있다.   * 저작권법에 의하여 해당 콘텐츠는 코스콤에 저작권이...

[인포그래픽] 2022년 마이데이터 시대 개막

지난해 12월에 시행한 시범 서비스가 끝나고, 2022년 1월 5일 마침내 마이데이터 서비스가 본격 시행됐다. 오픈뱅킹이 오픈파이낸스로 진화하며 마이데이터 플랫폼 시대가 열린 것이다. 마이데이터 서비스가 본격화 되기까지의 과정을 따라가 본다.   * 저작권법에 의하여 해당 콘텐츠는 코스콤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 따라서, 해당 콘텐츠는 사전...

[카드뉴스] 2022년 마이데이터 시대 개막

  2022년 1월 5일부터 API 방식 마이데이터 서비스가 전면 시행됐다.  마이데이터가 가져올 긍정적인 변화는 정보주체가 정보 활용을 수동적으로 동의하는 방식에서 전송∙활용을 능동적으로 선택한다는 점에서 정보의 ‘자기결정권’이 높아진다는 점이다.  한편, 코스콤은 클라우드 기반 마이데이터 중계기관을 운영하고 있으며,...

로딩 중

[카드뉴스] 2022년 마이데이터 시대 개막

  2022년 1월 5일부터 API 방식 마이데이터 서비스가 전면 시행됐다.  마이데이터가 가져올 긍정적인 변화는 정보주체가 정보 활용을 수동적으로 동의하는 방식에서 전송∙활용을 능동적으로 선택한다는 점에서 정보의 ‘자기결정권’이 높아진다는 점이다.  한편, 코스콤은 클라우드 기반 마이데이터 중계기관을 운영하고 있으며,...

[인포그래픽] 2022년 마이데이터 시대 개막

지난해 12월에 시행한 시범 서비스가 끝나고, 2022년 1월 5일 마침내 마이데이터 서비스가 본격 시행됐다. 오픈뱅킹이 오픈파이낸스로 진화하며 마이데이터 플랫폼 시대가 열린 것이다. 마이데이터 서비스가 본격화 되기까지의 과정을 따라가 본다.   * 저작권법에 의하여 해당 콘텐츠는 코스콤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 따라서, 해당 콘텐츠는 사전...

[인포그래픽] 오픈파이낸스의 길, 머지 않았다

코로나19 팬데믹의 터널이 끝으로 향해간다. 그 동안 전 산업에서 변화가 일어났고 디지털을 중심으로 지각 변동됐다. 금융권에서는 오픈뱅킹의 성공적 정착, 종합금융플랫폼의 구축과 함께 오픈파이낸스로의 자연스러운 이행을 위한 보안 및 소비자 보호 이슈에 집중하고 있다.   * 저작권법에 의하여 해당 콘텐츠는 코스콤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 따라서,...

[카드뉴스] 오픈파이낸스의 길, 머지 않았다.

2년 전 전면 시행된 오픈뱅킹은 올 초 시작된 마이데이터와의 시너지에 힘입어 순조롭게 항해 중이다. 금융권의 종합금융플랫폼 구축으로 향한 치열한 싸움이 지속되는 가운데 오픈파이낸스 시대가 성큼 다가왔다. 이제는 사이버 보안 문제와 디지털 소외 문제도 함께 보듬어야 할 때다.   * 저작권법에 의하여 해당 콘텐츠는 코스콤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

[동영상] 오픈뱅킹의 확장판, 오픈파이낸스

     오픈뱅킹의 개념을 금융 서비스 전체로 확장한 오픈파이낸스는 공동 인프라에서 폭넓은 서비스를 제공하는 금융 생태계다. 정부는 오픈뱅킹을 마이데이터, 마이페이먼트와 결합하여 개인별 맞춤형 종합금융 플랫폼 도입을 위한 오픈파이낸스를 추진하고 있다.   * 저작권법에 의하여 해당 콘텐츠는 코스콤에 저작권이...

로딩 중

코스콤의 소식을
뉴스레터로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