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코스콤

위기와 기회가 공존하는 금융시장 패러다임 변화

“모든 기업이 디지털에 사활을 거는 상황에서 우리의 운명도 디지털 전환에 좌우될 것이다.” 언뜻 보면 IT기업 관계자의 결의에 찬 목소리 같지만 이는 신한금융그룹 조용병 회장의 2021년 신년사에 담긴 내용이다. 신한금융그룹만 특별했던 건 아니었다. 2021년을 맞이하는 다른 금융그룹들도 비슷한 목소리를 냈다. 금융그룹 회장들의 2021년 신년사에 담긴 공통 키워드는 빅테크, 플랫폼, 혁신 등이었다. 특히, 눈에 띄는 부분은 금융그룹 수장들이 지목한 경계대상이 네이버와 카카오 등 인터넷 기업들이었다는 것이다. 지난해 개정된 데이터3법으로 올해 2월에 도입되는 마이데이터(본인신용정보관리업) 사업이 금융업계의 판도를 바꿀 이정표가 될 수 있다는 점도 금융권의 긴장감을 높이고 있다.

명령이나 지시 없이 행동을 유도하는 넛지의 힘! SMART40

    코스콤은 디지털 혁신에 필수적으로 요구되는 조직문화 혁신을 위해 2020년부터 SMART40 챌린지를 시작했습니다. 지킬 건 지키고, 버릴 건 버리는 코스콤 공존의 원칙, 워크 스마트! 업무의 효율성과 몰입도를 높이는 SMART40에는 ‘넛지(Nudge)’라는 핵심원리가 담겨있습니다. 지금까지 듣지도 보지도 못했던 코스콤의...

[동영상]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가치 실현, 데이터 플랫폼 기업 코스콤

  코스콤은 4차 혁명을 넘어 무선통신 5G시대에 맞게 변화하고 혁신한다는 철학 아래 고객과 함께 금융의 새로운 가치를 창조합니다.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의 가치를 실현하는 데이터 플랫폼 기업, 코스콤의 이야기를 시작합니다.   * 저작권법에 의하여 해당 콘텐츠는 코스콤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

[당첨자 발표] 코스콤 뉴스룸 8월 카카오톡 채널추가 이벤트

[코스콤 뉴스룸 매월 실시되는  8월 “카카오톡 채널추가 이벤트” 당첨자 발표]   [코스콤 뉴스룸 8월 “카카오톡 채널추가 이벤트” 당첨자 발표] 코스콤 뉴스룸 ‘8월 카카오톡 채널추가 이벤트’에 참여해주신 많은 분께 감사드립니다. 앞으로도 코스콤 뉴스룸에 많은 사랑 부탁 드립니다. 당첨자는  카톡...

[여의도 프로페셔널] 핀테크 시대! 배달 플랫폼의 새로운 모델을 제시하다

  배달 플랫폼 시장이 날로 성장하고 있다. 핀테크와 비대면시대의 가속화로 사용자 수는 늘고, 그만큼 경쟁도 치열하다. 이처럼 뜨거운 경쟁 열기 속에 당당히 도전장을 내민 스타트업 기업 ‘미식의시대’는 코스콤의 사내벤처에서 시작한 핀테크 중심의 하이테크 기술 전문 기업으로, 배달 플랫폼의 새로운 모델을 제시한다. 세계 핀테크 시장을 재패한...

로딩 중

3대 클라우드 서비스 차이는 무엇? 후회 없는 선택을 도울 비교 팁

과거 다른 사용자와 파일을 공유하거나 파일을 백업해둘 때는 개인 PC, USB, 외장하드에 저장하곤 했습니다. 그러나 지금은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하는 사람이 많죠. 와이파이만 있다면 언제 어디서든 파일을 공유할 수 있어 편리합니다. 서비스마다 제공하는 무료 용량만 잘 활용해도 이득! 국내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3사 클라우드 서비스 중 내 입맛에 딱...

탈중앙화 신원증명(DID), 데이터의 주권은 ‘개인’에게 있다!

글. 김기영(줄라마코리아 대표) “데이터는 21세기의 원유다.” 중국 최고의 거부 중 한 사람이자 알리바바 창업주인 마윈이 한 말이다. 바야흐로 우리는 데이터의 시대에 살고 있다. 지금 이 순간에도 개인(Individual)들은 세계 곳곳에서 방대한 양의 데이터를 생성하고 있다. 하지만 아이러니하게도 이러한 데이터들은 대부분 소수의 서비스 제공자...

마이페이먼트(My Payment)의 도입에 따른 지급 결제 생태계의 변화

기술보증 미래혁신 연구소 김용덕 박사   2019년 2월 금융위원회는 「핀테크 및 금융플랫폼 활성화를 위한 금융결제 인프라 혁신 방안」을 발표했다.   금융결제 인프라 혁신 방안 주요 내용 □ 「금융혁신지원특별법」 제정을 통해 법령상 제한이 있는 경우라도, 시장에서 다양한 혁신 금융 서비스들을 시도할 제도적 기반 마련 □ 개별적인 규제...

공인인증서를 대신할 미래 인증 방식, 대체인증 기술, 어디까지 왔나?

2015년 3월, 공인인증서 의무화 조항 폐지 후 다양한 방식의 대체인증 수단이 공인인증서를 대신하고 있다. 생체 인증을 비롯해 ARS/SMS 인증, 폰 OTP 인증, IC 태깅 인증 등 여러 방식 가운데 가장 뚜렷하게 진화해온 인증 방식은 단연 생체 인증이었다. 지문, 홍채, 얼굴에 이어 행동 인식까지 등장했다. 이같은 대체인증 기술 진화는 블록체인을...

로딩 중

코스콤의 소식을
뉴스레터로 받아보세요